14일 폭로 기자회견 예고 ‘인사 강요 논란’ 언급할 듯 연잇는 잡음에 당협도 술렁 “당협 쇄신 힘 잃어” 지적

김병준 "전원책 '조강특위 인사 추천 있었다' 발언, 만난적 없는 인사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해촉 된 전원책 변호사가 '김 위원장이 조강특위에 특정인물을 넣어달라고 했다'고 말한 것에 대해

김병준 '전원책과 가깝다 생각 2명 추천했으나 거절돼'(종합)

KNS 모바일 사이트, 기사 상세페이지,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으로부터 해촉 통보를 받은 전원책 전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이 오는 14일 기자회견을 열어 입장을 밝히겠다고 엄포했다. 전 위원이 이날 어떤 발언을 내놓을 지 주목되면서 전 위원과 김 위원장이 갈등이 '폭로전...

전원책 "14일 기자회견 열고 입장 밝힐 것" 전원책 "14일 기자회견 열고 입장 밝힐 것"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에서 해촉된 전원책 변호사가 오는 14일 기자회견을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히기로 했다.전 변호사는 12일 기자들에게 보..

‘썰전’ 이철희 “전원택 해촉, 예고된 파국” ‘썰전’ 이철희 “전원택 해촉, 예고된 파국”

이에 하태경 의원은 "한국당 지도부에서 잘못된 신호를 줬다"라며, "비대위원장과 같은 전권을 준 것처럼 (전 변호사를) 오해하게끔 했고, 실제로 이중권력 상태였다. 헤드가 두 명이니 (당이) 잘 될 리가 없었다"고 덧붙였다. 전 변호사가 해촉(解囑·위촉된 자리에서 물러나게 함)된 이유를 놓고 정치권 안팎에서 여러 말

폭로전 가능성 열어둔 전원책…김병준 측 ″이제는 정치평론가일 뿐″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에서 경질된 전원책 변호사가 폭로전에 나설 수 있다는 점을 시사했습니다.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 측은 문제 될 게 없다며 인사청탁 의혹을 정면 부인했습니다. 이동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조강특위 위원으로 선임된 지 한 달 만에 전격 경질된 전원책 변호사는 조만간 기자회견을 열고 폭로전 가능...

미디어오늘

전원책 굴욕 퇴장... 김병준, 남 일 아니다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가 9일 조직강화특위 위원인 전원책 변호사를 해촉했다. 내년 2월로 예정된 전당대회 일정을 연기해야 한다며 당 지도부와 마찰을 빚어온 전 변호사가 비대위 결정에 반발하자 전격적으로 해촉을 결정한 것이다. 이로써 이목을 한몸에 받으며 한국당 조강특위에 합류한 전 변호사는 인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