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김앤장' 결국 아웃…경제부총리 홍남기 靑정책실장 김수현 '김앤장' 결국 아웃...경제부총리 홍남기, 정책실장 김수현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장하성 정책실장이 동시교체됐다.

청와대 “경제사령탑은 홍 후보자” 원팀, 화합 강조하며 불협화음 차단 의지

靑 “경제사령탑 ‘투톱’에서 부총리 ‘원톱’…정책실장과 ‘원팀’”(종합)

문재인 대통령이 9일 경제사령탑 ‘투톱’인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을 동시에 교체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김 부총리 후임에 경제부처 관료 출신인 홍남기(58·강원) 국무조정실장을 내정하고, 장 실장 후임에는 김수현(56·경북) 청와대..

김&장 엇박자 반면교사…부총리 원톱 세워 불협화음 차단 김&장 엇박자 반면교사…부총리 원톱 세워 불협화음 차단

팀워크 위해 실물경제는 '현장 전문' 부총리에 힘 싣는 모양새 김수현, 포용국가 큰 그림

'김앤장' 불화 의식했나… 靑 "홍남기가 경제총괄" '김앤장' 불화 의식했나… 靑 "홍남기가 경제총괄"

청와대는 9일 문재인 대통령이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을 신임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발탁한 것과 관련, "홍 후보자가 야전사령탑으로서 경제를 총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포용국가의) 실행을 위해서 (김 실장이) 홍 후보자와 긴밀하게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수현 실장이 경제전문

홍남기 "경제는 부총리 중심…매주 자영업자·기업인 만나겠다" 홍남기 "경제는 부총리 중심…매주 자영업자·기업인 만나겠다"

"구조개혁에 최대 역점…혁신성장 더디다면 속도 확 올리겠다" "소득주도성장, 나아갈 길…내

與 “능력위주 적재적소 인사”…野 “소득주도성장 강행 의미” 與 “능력위주 적재적소 인사”…野 “소득주도성장 강행 의미”

문재인 대통령이 경제부총리와 청와대 정책실장을 교체한 데 대해 여야는 엇갈린 반응을 내놨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식 대변인은 오늘(9일) 논평에서 "경제 정책의 연속성과 사회 통합이 필요한 시점에서 정책

신임 부총리 후보자 기자간담회 “혁신성장이 경제성장의 중추”

정부-靑 '엇박자' 끝날까…김동연보다 3년 젊은 홍남기 리더십은 정부-靑 '엇박자' 끝날까…김동연보다 3년 젊은 홍남기 리더십은

"정부 '한목소리' 낼 것…청와대 주도권 세진다" 관측도 기재부·금융위·한은 수장에 모두

경제부총리 홍남기, 靑 정책실장 김수현…김동연·장하성 동시 경질

문재인 대통령은 9일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임에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을 지명하고 장하성 대통령정책실장 후임에 김수현 사회수석을 임명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 1년 반 만에 ‘경제투톱’을 동시에 경질한 것이다. 고용 참사와 경제 악화에 적절하게 대응책을 내지 못하고 끊임없이 불협화음을 낸 두 사람에 대해 모두 책임을 물은 것으로 해석된다. 문 대통령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