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의장-여야 회동 ‘빈손’…野, 경제라인 교체‧10번째 임명강행 ‘불쾌감’ 표출 문 의장-여야 회동 ‘빈손’…野, 경제라인 교체‧10번째 임명강행 ‘불쾌감’ 표출

[시사포커스 / 박고은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가 12일 정례회동을 가졌지만 윤창호 법의 신속한 법안 처리를 합의한 것 외에 내년도 예산안 심의와 쟁점 법안 협의에 대해서는 여전히 이견을 보이며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했다.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회동 이후 기자들에게 “윤창호 법을 신속히 처리하기로 합의한 것 외에는 합의한 게 별로 없다”고 밝혔다.홍영표 원내대표는 본지 기자가 ‘다른 사안에 대해서 이견이 많이 표출된 것인가’라고 묻자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이견 표출이 심해 합의에서의 진전이 없었던 것

김성태 "예산 넘기고 경질되면 김동연은 뭘로 싸우냐" 김성태 "예산 넘기고 경질되면 김동연은 뭘로 싸우냐"

여야 원내대표가 12일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정례회동에서 김동연-장하성 ‘경제 투톱’의 동시 경질 및 조명래 환경부 장관 임명 강행을 놓고 신경전을 벌였다. 이날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열린 국회 정례회동에 모인 더불어민주당 홍영표ㆍ자유한국당 김성태ㆍ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내년도 예산안 심의

문 의장ㆍ여야 원내대표 회동… 홍남기ㆍ조명래 ‘인사강행’ 신경전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회의장 주재 교섭단체 원내대표 회동에서 문희상 국회의장과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문희상국회의장-여야3당 원내대표, 인사청문제도 개선 공감 - 국제뉴스

민영 뉴스통신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뉴스 실시간, 뉴스제공

문 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與 인사청문회 제도 개선 VS 野 일방적 인사 강행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는 12일 청와대가 김수현 경제부총리,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인사를 강행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신경전을 벌였다.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야당에서 주장하고 있는 선 국회 동의 후 임명 입장과 관련해 “국회가 동의하지 않으면 임명..

[포토] 문희상 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문희상 국회의장이 12일 국회에서 교섭단체 여야 원내대표들과 정례회동을 갖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文 의장·여야 원내대표 오늘 회동…'예산·법안' 논의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3개 교섭단체 원내대표가 오늘 오전 국회에서 정례회동을 갖습니다. 문 의장과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자유한국당 김성태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회동에서 내년도 예산안 심의와 주요 법안 처리, 판문점선언 비준동의, 공공기관 고용세습 의혹 국정조사 실시 등 주요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입니다.

문희상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오늘 회동…예산 등 논의 문희상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오늘 회동…예산 등 논의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3개 교섭단체 원내대표가 12일 오전 국회에서 정례회동을 한다. 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