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경제의 만남 시사1번지 폴리뉴스 靑 경호처 직원, 문재인 대통령 경호 하랬더니 새벽까지 술먹고 행패!

정치와 경제의 만남 시사1번지 폴리뉴스

靑(청와대) 경호처 직원, 문재인 대통령 경호는 안하고 새벽까지 술먹고 행패! 靑(청와대) 경호처 직원, 문재인 대통령 경호는 안하고 새벽까지 술먹고 행패!

[경기도민일보 = 박종철 기자] 청와대 경호처 현직 직원이 만취 상태에서 시민을 폭행하고 난동을 부려 현행범으로 체포된 사실이 알려져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서울 마포경찰서는 폭행과 공무집행 방해 등의 혐의로 청와대 경호처 5급 공무원 유모(36)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유씨는 10일 오전 4시쯤 서울 마포구 홍대입구역에 위치한 한 술집에서 만난 남성에게 시비를 걸고 폭행을 한 혐의다. 피해자 A씨는 유씨에게 걷어차여 코뼈가 부러지는 등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출동한 경찰에게 현행범으로 체포된 유씨는 지구대로

靑 경호처 직원, 술집서 난동부리고 폭행…직위해제 후 징계위원회 靑 경호처 직원, 술집서 난동부리고 폭행…직위해제 후 징계위원회

청와대 경호처 현직 직원이 만취 상태에서 시민을 폭행하고 난동을 부려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파면해라, 직위해제는 그냥 휴가주는 거다?... 靑 경호처 직원 시민 무차별 폭행 시민 분노 후폭풍

술집에서 만취상태에서 시민에게 주먹을 휘두른 청와대 경호처 직원이 직위해제됐다. 청와대는 12일 시민폭행 직원을 직위해제 했고, 조만간 징계위원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앞서 서울 마포경찰서는 경호처 5급 공무원 유모씨(36)를 폭행·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유 씨는 10일 새벽...

청와대 경호처 직원이 시민 폭행…靑 ‘직위해제’ 청와대 경호처 직원이 시민 폭행…靑 ‘직위해제’

[앵커] 어제(10일) 새벽, 청와대 경호처 직원이 한 시민을 폭행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만취 상태에서 뚜렷한 이유 없이 무차별 폭행을 하고 경찰서에서 난동을 부리기도 했습니다. 청와대는 이 직원을

술취해 시민 폭행한 靑직원, 청원게시판엔 "이게 나라냐" 술취해 시민 폭행한 靑직원, 청원게시판엔 "이게 나라냐"

청와대 경호처 소속 5급 공무원 유모씨가 술에 취해 시민을 폭행하고 경찰에 욕설을 한 혐의로 10일 불구속 입건됐다. 술잔이 오간 뒤 A씨가 다른 자리로 옮겨가자 유씨는 A씨가 있는 자리로 가서 "왜 여기에 있느냐"며 무차별 폭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에 사는 지모씨(31)는 "청와대 직원이 시민을 폭행한 것도 모

'술집 난동' 靑 경호처 공무원 대기발령…폭행 시민 코뼈 부러져

술집 난동으로 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경찰에 불구속 입건돼 물의를 일으킨 청와대 경호처 공무원이 대기발령 조치됐다. /SBS뉴스 갈무리靑 해당 직원 대기발령 조치 후 ..

미디어오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