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혁신 갈 길 먼데... 흔들리는 김병준 리더십 한국당 혁신 갈 길 먼데... 흔들리는 김병준 리더십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가 ‘인적쇄신’이라는 중요한 혁신 작업을 앞두고 리더십 위기에 놓였다. 김병준 위원장이 직접 "십고초려해 모셔 왔..

전원책 “김병준 인사청탁 때문” 비대위 “본질 흐려선 안 돼” 전원책 “김병준 인사청탁 때문” 비대위 “본질 흐려선 안 돼”

"이른 시일안에 입장 정리하겠다"

"시험 말라"던 김병준, 전원책 해촉으로 리더십 위기 "시험 말라"던 김병준, 전원책 해촉으로 리더십 위기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자유한국당 비상 상황을 이끌고 있는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의 리더십이 전원책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 해촉으로 시험대에 올랐다. 인적 쇄신 등 당 혁신 작업으로 갈 길이 먼 김병준 비대위원장이 또 다른 가시밭길을 마주한 모양새다. 김 위원장은 지난 7월17일 취임한 이후 6·13지방선

폭로전 가능성 열어둔 전원책…김병준 측 ″이제는 정치평론가일 뿐″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에서 경질된 전원책 변호사가 폭로전에 나설 수 있다는 점을 시사했습니다.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 측은 문제 될 게 없다며 인사청탁 의혹을 정면 부인했습니다. 이동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조강특위 위원으로 선임된 지 한 달 만에 전격 경질된 전원책 변호사는 조만간 기자회견을 열고 폭로전 가능...

전원책 굴욕 퇴장... 김병준, 남 일 아니다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가 9일 조직강화특위 위원인 전원책 변호사를 해촉했다. 내년 2월로 예정된 전당대회 일정을 연기해야 한다며 당 지도부와 마찰을 빚어온 전 변호사가 비대위 결정에 반발하자 전격적으로 해촉을 결정한 것이다. 이로써 이목을 한몸에 받으며 한국당 조강특위에 합류한 전 변호사는 인적...

“죽는 게 낫다” 던 전원책, 한국당서 밀려났다 “죽는 게 낫다” 던 전원책, 한국당서 밀려났다

김용태 당 사무총장은 이날 오후 1시30분 기자회견을 열어 "한국당 비대위는 전원책 조강특위 위원이 어제 비대위원회 결정사항에 대해 동의할 뜻이 없다는 것을 확인하고, 이에 위원직 해임 결정을 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갈등이 표출되자 한국당 비대위는 8일 회의 후 "전당대회를 포함한 모든 일정에 변화가 없다는 비

결국 결별…한국당, 조강특위서 전원책 해촉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위 위원인 전원책 변호사가 전격 해촉됐습니다. 전당대회 시점을 둘러싼 격한 논란이 결국 전 변호사와 한국당을 갈라서게 했습니다. 이정호 기자입니다. 【 기자 】 한국당 조직강화특위 위원장인 김용태 사무총장이 국회 기자회견장에 나타납니다. 개최 15분 전에 긴급 공지된 회견문의 길이는 단 3문장, 하...

한국당, '십고초려' 전원책 한달만에 '셀프 경질'…길 잃은 혁신 한국당, '십고초려' 전원책 한달만에 '셀프 경질'…길 잃은 혁신

인적쇄신, 용두사미로 끝날 가능성도…김병준 '정치력 한계' 노출 지적도 전원책 돌출 언행에

전원책, 해촉 문자 통보에 “문자 정리…놀라운 일” 경질된 전원책 "이혼도 문자 3번은 보내야 성립되는데..."

자신을 영입한 김용태 사무총장이 자신의 해촉 사실을 문자로 통보한 것에 대해 씁쓸함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