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경제 정책 수정 없어"…文 정부 경제라인 교체, 지역에도 한파 미칠듯

문재인 정부 경제팀의 새 '투톱'이 소득주도성장 정책 고수 의지를 재차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지역 경제의 활로를 찾기는 더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소득...

정책실장 취임 뒤 첫 기자간담회 “소득주도·혁신·공정경제 이어가겠다 포용국가 위한 경제·사회정책 통합운영” 부동산 폭등 비판엔 “주기성에 따른 것”

김수현 ″소득주도·혁신성장·공정경제는 패키지…수정 없어″

신임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은 오늘(11일) 소득주도성장·혁신성장·공정경제 등 현 정부의 경제정책 3대 기조를 이어갈 방침을 표명하면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 중심의 경제정책 운용 의지를 밝혔습니다. 장하성 초대 정책실장 후임으로 임명된 김 실장은 오늘 춘추관 브리핑에서 경제정책 3대 기조에 대해 분리할 수 없이 묶인 패키지라며 ...

김수현 "소득주도·혁신성장·공정경제는 패키지…수정 없어"(종합2보) 김수현 "소득주도·혁신성장·공정경제는 패키지…수정 없어"(종합2보)

임명 후 첫 언론 브리핑…"속도와 균형, 자세히 들여다볼 것" "경제부총리 사령탑으로 '원팀' 임할 것…더는 투톱 같은 말 안 나오게 협력" "대통령, 경제·사회정책 통합적 운영 당부"…"對野 소통 적극 나설 것" "부동산 안정세…불안 여지 생기면 선제 대처할 것" :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임형섭 기자 = 신임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은 11일 소득주도성장·혁신성장·공정경제 등 현 정부의 경제정책 3대 기조를 이어갈 방침을 표명하면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 중심의 경제정책 운용 의지를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김동연·장하성 ‘경제 투톱’을 홍남기 ‘원톱’으로 교체하고, ‘왕수석’...

김수현 정책실장 “더 이상 ‘투톱’ 같은 말 나오지 않게 하겠다” 김수현 정책실장 “더 이상 ‘투톱’ 같은 말 나오지 않게 하겠다”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은 11일 "더 이상 ‘투톱’ 같은 말이 나오지 않게 하겠다"고 말했다. 김 실장은 이날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정책실장으로서 가진 첫 기자간담회에서 "경제부총리를 사령탑으로 하여 하나의 팀으로 일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실장은 "많은 국민이 경제와 일자리를 걱정하는데 정책실장을

[일문일답] 홍남기 부총리 내정자 “경제팀은 원팀” [일문일답] 홍남기 부총리 내정자 “경제팀은 원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9일 정부서울청사 인근 한 호프집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경제 컨트롤타워 역할할 것”“매주 수요일 기업·경제단체와 오찬”“야당에 정기적으로 경제상황 설명”[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는 “상호 간 소통을 토대로 경제부처 장관 간의 팀워크 발휘해 ‘원팀’(One team)을 만드는 작업을 할 것”이라고 말했...

[일문일답] 홍남기 "경제 컨트롤타워 역할할 것…경제팀은 원팀" [일문일답] 홍남기 "경제 컨트롤타워 역할할 것…경제팀은 원팀"

"매주 수요일 기업·경제단체와 오찬…야당에 정기적으로 경제상황 설명하겠다" 홍남기 부총리

홍남기, 새 경제사령탑 되자마자 "내년도 경제 어렵다" 홍남기, 새 경제사령탑 되자마자 "내년도 경제 어렵다"

※인터뷰 일문일답 포함

문대통령, 말많던 '김&장' 동시 물갈이…쇄신으로 경제활력 모색 문대통령, 말많던 '김&장' 동시 물갈이…쇄신으로 경제활력 모색

'투톱 엇박자' 등 구설…1년 반만에 교체로 원톱 세우고 '혼선 정리' 경제라인 2기로 완